여름동안 수요 예배를 청년들과 함께 드려서 참으로 좋았습니다. 최태순 권사님과 이경의 권사님, 그리고 유정현 집사님이 일품 음식으로 섬겨 주셨습니다. 감사합니다.

1.jpg 2.jpg 3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