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난 6년 동안 음악부장, 남전도회장, 목장 교사 등으로 교회를 충성되게 섬기시던 이영섭/안윤혜(가은) 집사님 가정이 직장의 임기를 마치고 한국으로 귀국하십니다. 앞 길에 하나님의 크신 은총이 함께 하시기를 기도드립니다. 

1.jpg 2.jpeg 3.jpg 4.jpg 5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