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민식 청년이 수요 예배 찬양 인도를 시작하였습니다 (재현과 함께). 권욱희 집사님께도 늘 감사드립니다.


1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