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국으로 귀국하시는 김혜원 집사님을 환송했습니다. 난생 처음 교회에 나온 아기 강찬을 축복했습니다 (강필구/윤소별 교우님 가정). 세례/입교 문답 공부가 시작되었습니다. 한글학교가 동요 대회에 나가기 위해서 연습을 했습니다.

1.jpg 2.jpg 3.jpg 4.jpg 5.jpg 6.jpg 7.jpg 8.jpg 9.jpg